‘미래 자동차 시장의 역학에 따른 전략방향’ 제시 | KPMG | KR

‘미래 자동차 시장의 역학에 따른 전략방향’ 제시

‘미래 자동차 시장의 역학에 따른 전략방향’ 제시

Samjong KPMG News

1000

관련 컨텐츠

삼정KPMG, ‘미래 자동차 시장의 역학에 따른 전략방향’ 제시

- 자동차 시장의 구조변화, 밸류체인 간 협력이 성공열쇠 -

- ‘전기차와 수소차가 갖고 있는 비교열위 극복을 통한 연관 산업 간 협력’ 제안 –

**별첨 : 하단의 PDF 참고

 삼정KPMG(대표이사 김교태)가 ‘미래 자동차 시장의 역학’이라는 주제로 산업동향 보고서인 ‘삼정인사이트 42호’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최근 자동차 시장의 구조변화를 파악하고, 미래 자동차로 손꼽히는 전기차와 수소차의 산업 간 역학관계에 대해 분석했다. 전기차와 수소차가 갖는 비교우위와 비교열위를 분석하고, 향후 미래 자동차 시장을 주도하기 위한 차량 유형별 전략방안도 제시했다.

 

 자동차 시장의 Transformation

 2014년 말부터 현재까지, 저유가가 지속되고 있지만 오히려 동기간 자동차 판매증가율은 하락하고 있다. 이러한 글로벌 자동차 수요둔화에도 불구하고, SNE 리서치에 따르면 2015년 전기차의 수요는 전년 대비 64.7%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현대자동차에 이어 2014년 도요타도 수소차 양산에 돌입했다. 보고서는 2020년에 이르면 미국과 독일차 브랜드가 대거 수소차 시장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2021년부터 적용될 신(新)기후변화협약체제에 따라 내연기관 자동차의 입지는 점차 축소되고 자동차 시장의 구조변화가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전기차ㆍ수소차의 산업 간 역학관계

 보고서는 전기차와 수소차가 기존의 내연기관 자동차와는 다른 산업 간 역학관계가 얽혀있다고 해석했다. 역학이란 부분을 이루는 요소가 상호 의존적 관계를 가지고 서로를 제약하는 현상을 말하는 물리학적 용어다.

 전기차를 구성하는 배터리와 소재 기업 간의 협력, 배터리 소재에 관한 기술력 확보를 통한 원가절감이 전기차의 미래를 결정하는 중요한 변수가 될 것으로 내다봤다. 전기차 보조금 지급, 전기차 충전소 확충 등 세계 최대 전기차 수요국인 중국의 정책 방향도 미래 전기차 시장 향방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역학 중 하나로 볼 수 있다고 언급됐다.

 한편, 수소차는 수소연료전지의 촉매로 백금이 사용돼 가격이 높고, 우리나라의 경우 소수의 기업에서 산업용 수소를 생산하고 있다. 보고서는 백금을 대체하는 물질 개발과 수소의 안정적 공급, 충전소 건설 등이 향후 수소차 시장의 미래를 결정할 것으로 봤다.

 

 소비자의 선택요인, 비교우위와 비교열위

 가격적인 측면에선 전기차가 비교우위를 갖는다고 나타났다. 수소차의 경우 연료전지개발에 많은 연구개발비용이 소비되고, 연료전지의 촉매인 백금 대체물질이 해결되지 않아 가격 열위에 있다고 봤다.

 성능측면에서는 수소차가 비교우위를 갖는데, 전기차의 최대 단점으로 꼽히는 긴 충전시간과 달리 내연기관 자동차의 휘발유 주유와 유사한 속도로 충전이 가능하다는 점이 꼽혔다.

 반면, 충전 인프라는 전기차가 압도적으로 우위에 있었다. 전기차의 상용화 시기가 수소차 보다 빨랐고, 누적보급대수에서도 수소차는 전기차의 0.5%에도 미치지 못하기 때문에 당연한 결과로 봤다.

 

 밸류체인 간 협력이 열쇠

 보고서는 전후방 사업과 연계한 가치사슬의 협력이 구축되어야 전기차와 수소차가 새로운 시장에서의 비교우위를 보다 빠르게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제시했다.

 예를 들어, 전기차는 광물(리튬)-소재-배터리-완성차-발전업계를 연계한 구도로 산업간 밸류체인 협력을 고려할 수 있다. 수소차의 경우 원유·천연가스생산-석유화학·정제-수소생산-완성차-도시가스업계의 연계를 통해 미래 자동차 시장의 주도권을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봤다.

 삼정KPMG 경제연구원 임두빈 책임연구원은 “100년 이상 내연기관을 중심으로 발전했던 자동차 시장의 최근 구조변화는 완성차 업계뿐만 아니라, 전후방 산업에게 위기이자 새로운 성장기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러한 상황에서 시장의 흐름을 선도적으로 지배하기 위한 핵심 열쇠는 산업 간 역학관계를 명확히 인지하여 가치사슬 간 동맹을 선제적으로 구축하는 데 달려있다”고 강조했다.


*Contact 

삼정KPMG경제연구원

  임두빈 책임연구원 (02-2112-7469 / doobeenyim@kr.kpmg.com)

  엄이슬 연구원 (02-2112-3918/ yeom@kr.kpmg.com)

홍보팀

  엄지영 대리(02-2112-7524 / jiyoungeom@kr.kpmg.com)


© 2017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 회사위치 kpmg.findOfficeLocations
  • kpmg.emailUs
  • Social media @ KPMG kpmg.socialMedia
 

제안 요청서 (RFP)

 

제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