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자동차산업동향 보고서 발표 | KPMG | KR

글로벌 자동차산업동향 보고서 발표

글로벌 자동차산업동향 보고서 발표

Samjong KPMG News

1000

관련 컨텐츠

글로벌 자동차 시장점유율 상승 기대 “토요타, BMW, 폭스바겐, 현대ㆍ기아차”

KPMG 인터내셔널, 2025년까지 자동차산업 핵심 트렌드로 ‘연결성 및 디지털화’ 제시

‘2016 글로벌 자동차 산업 동향 보고서’ 다운로드 링크

**별첨 : 하단의 PDF 참고

 글로벌 자동차산업에서 향후 5년동안 시장점유율 상승이 가장 기대되는 기업으로 토요타(58%), BMW(57%), 폭스바겐(56%), 현대ㆍ기아차(50%)가 상위권에 선정됐다.

 

 세계적인 종합 회계·컨설팅자문사인 KPMG 인터내셔널은 최근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글로벌 자동차산업의 동향을 분석한 ‘Global Automotive Executive Survey 2016’을 발간했다.

 

 토요타와 BMW는 전기차와 자율주행 등 혁신기술을 선도하는 리더로서 시장지배력을 공고히 하고 있고, 폭스바겐은 연비조작 사건에도 불구하고 중국시장에서 지배적인 지위를 유지함에 따라 여전히 상위권에 포함된 것으로 해석된다.

 

 현대ㆍ기아차는 친환경 전용차, 고급브랜드 출시 등 전략모델배치 등을 통해 시장점유율 상승이 기대되었고, 특히 북미지역의 응답자들은 현대ㆍ기아차(55%)의 성장 잠재력을 폭스바겐(54%)과 토요타(49%) 보다 높게 평가하며 1위로 선정했다.

 

 보고서는 향후 10년 내 자동차 산업의 주요 사업모델에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응답자의 50% 이상은 2025년까지 자동차 산업에 가장 영향을 미칠 핵심 트렌드로 ‘연결성(Connectivity)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를 꼽았다. 이는 지난해 하위권(10위)에 머물렀던 항목이다.

 

 반면, 지난해 상위권을 차지했던 ‘신흥시장의 성장성’, ‘플랫폼 전략 및 모듈 생산 시스템’, ‘내연 기관의 소형화 및 최적화’는 올해 각각 4위, 8위, 10위로 기록되며
순위의 변동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지역의 응답자들은 ‘하이브리드 전기차’를 가장 중요한 핵심 트렌드로 선정했고, 이어 ‘수소연료전지차(2위)’와 ‘신흥시장의 성장성(3위)’을 핵심 트렌드로 고려했다.

 

 보고서에서는 자동차 산업에서 기존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업체의 우월한 지위가 확고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35%의 응답자는 기존 OEM 업체인 BMW와 토요타를 미래에도 여전히 획기적인 혁신기업이 될 것으로 보고 있으나 유사한 비율의 응답자(30%)는 구글이나 애플과 같은 정보통신기술(ICT) 업체가 미래의 혁신자가 될 것이라고 응답했다.

 

 흥미로운 점은 기존 OEM 업체의 경영진들은 정보통신기술 업체가 미래에 가장 획기적인 혁신기업(35%)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었으며, 정보통신기술 업체의 경영진들도 자신이 향후 5년내 혁신리더(53%)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응답했다.

 

 차량 및 고객 데이터의 활용이 점차 중시됨에 따라 데이터 기반 사업모델이 고객을 확보하는 방안으로 강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자동차산업 경영진들의 약 70%는 데이터 활용과 정보공학(Informational Engineering)의 적용이 아주 초기단계이거나 전혀 활용되고 있지 않다고 응답했다.

 

 소비자들도 고객 데이터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있었으며 데이터 활용에 대한 혜택으로 소비자 응답자의 82%는 금전적인 혜택을 가장 우선적으로 선정했으며, 고객인센티브제도(75%)와 고객수명주기별 서비스(71%)가 뒤를 이었다.

 

 삼정KPMG 자동차산업본부를 이끌고 있는 위승훈 부대표는 “자율주행기술, 스마트카, 친환경 자동차 개발과 같은 기술혁신 및 이종산업과의 융합 등 산업생태계의 급격한 변화의 흐름에서 연결성(Connectivity)에 기반하여 파생되는 고객 서비스가 확대될 것이며, 이러한 변화를 위기가 아닌 기회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올해 17회째 발간된 본 보고서는 38개국 800명의 자동차산업 분야 경영진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작성됐다. 이번 조사에는 전세계 2,123명의 소비자도 설문대상에 포함됐다.

 

 본 설문조사에 참여한 전체 응답자 중 25%는 한국과 일본, 중국이고, 인도 및 동남아시아국가가 16%, 서유럽국과 동유럽국이 29%, 북미와 남미가 각각 13%를 차지했다.

 

 설문기업의 업종은 완성차 업체와 공급업체가 각각 25%로 가장 높았으며, 딜러, 금융서비스업, 모빌리티 서비스 공급자 등 자동차 연관산업 분야에서도 본 서베이에 참여했다.

 

 한편, 100여명으로 구성된 삼정KPMG 자동차산업본부는 완성차 제조업체 및 부품업체를 포함한 자동차산업에 대한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가진 산업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다.

 

 자동차산업본부 전문가들은 미국, 중국, 독일, 슬로바키아, 체코, 인도, 브라질, 멕시코, 터키 및 러시아 등의 자동차 강국에서 근무한 경험자들과 현지에 근무하고 있는 파견자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한국의 자동차산업 기업들의 성공적인 글로벌화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기여하고 있다.

© 2017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 회사위치 kpmg.findOfficeLocations
  • kpmg.emailUs
  • Social media @ KPMG kpmg.socialMedia
 

제안 요청서 (RFP)

 

제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