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위원회 지원센터(ACI) 자문교수단 위촉

감사위원회 지원센터(ACI) 자문교수단 위촉

Samjong KPMG News

관련 컨텐츠

people-standing

[사진] (좌측부터) 삼정KPMG 신경철 전무, 김유경 상무, 서원정 대표, 김교태 대표이사, 임석식(서울시립대) 교수, 한종수(이화여대) 교수, 이석원 교수, 송옥렬 교수(이상 서울대)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영, 회계, 법률 등 전문분야 교수 4명 감사위원회의 올바른 역할정립을 위한 자문 활동

 

 삼정KPMG (대표이사 김교태)가 31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삼정KPMG ACI (Audit Committee Institute) 자문교수단’ 위촉식을 가졌다.

 

 지난 4월 출범된 삼정KPMG ACI는 국내 최초로 설립된 감사위원회 지원센터로 감사위원회의 올바른 역할정립 및 활성화 지원을 목적으로 발족됐다. 자문교수단에는 임석식(서울시립대) 교수, 한종수(이화여대) 교수, 이석원 교수, 송옥렬 교수(이상 서울대)가 위촉됐다.

 

 자문교수단은 향후 1년 동안 삼정KPMG ACI의 전반적인 활동에 대한 자문을 하게 된다. 삼정KPMG ACI는 기업 및 기관의 감사위원회와 이사회를 비롯한 비즈니스 리더들에게 위험관리, 기업전략, 재무보고, 감사품질 등에 관한 정보를 제공해 오고 있다.

 

 최근 기업의 회계 투명성 문제가 대두되면서 감사위원회 역할의 중요성과 함께 전문성, 독립성 및 다양성이 요구되고 있다.

 

 임석식 삼정KPMG ACI 자문교수는 ”주식회사 외부감사에 관한 법률 개정안에서 감사위원회에 대한 역할이 증가하고 기업부정에 대한 사회적 관심도 증대되고 있는 시점에 국내 최초 전문 대응기관이 설립된 것은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우리나라 기업들의 감사위원회는 경영진 견제기능의 역할에 한계가 있어 기업 지배구조 정착을 위해서는 감사위원회의 올바른 역할 정립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1999년에 설립된 KPMG ACI는 미국, 영국, 독일, 호주 등 전 세계 35개국의 KPMG Member Firm으로 구성되어 있다. 아시아에서는 중국, 싱가폴, 대만 등에 이어 한국도 ACI를 출범했으며 공인회계사, 변호사, 경제분석 전문가 등 각 분야의 전문가가 포함되어 있다.

© 2017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 회사위치 kpmg.findOfficeLocations
  • kpmg.emailUs
  • Social media @ KPMG kpmg.socialMedia
 

제안 요청서 (RFP)

 

제출

KPMG's new digital platform

KPMG International은 사용자 경험을 강화하고, 새로운 컨텐츠 및 관련 컨텐츠 검색을 최적화한 art digital platform을 제작하였습니다.